서울굴삭기 연합회
 
 

   
 

제목
  정부, 지역밀착 생활SOC 8조6천억원 확정
이름
  운영자  작성일 : 2019-01-07 12:06:27  조회 : 281 

정부, 지역밀착 생활SOC 8조6천억원 확정

올해부터 지역·관련 업체 선정, 관ㅖ부처 합동 추진단 신설할 예정
  

건설기계신문  ㅣ   기사입력  2019/01/04 [14:31]  







정부가 내년도 ‘지역밀착형 생활 사회간접자분(SOC)’ 투자 규모를 8조6천억원으로 확정하고 이를 위한 관계부처 합동 ‘생활SOC 추진단’을 신설키로 했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지난 12일 열린 ‘제1차 경제활력 대책회의 겸 제20차 경제관계장관회의’에서 “내년도 ‘지역밀착형 생활SOC 투자’ 규모가 정부안(8조7천억원)보다 1천억원 감소한 8조6천억원으로 확정됐다”며 이같이 밝혔다.

정부는 우선 도서관이나 문화·체육시설 등 여가 건강 활동을 위한 편의시설 확충에 1조6천억원을 투자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국민체육센터를 140곳 확충하고, 노후 공공도서관 50곳을 리모델링하며, 지방박물관 내 어린이박물관 7곳을 설치하고, 박물관 등 6개 전시시설에 가상현실(VR)·증강현실(AR) 체험존을 설치한다.

정부는 또 노후 공공임대주택 시설개선, 지역아동센터 환경개선 등 복지시설 개선과 생활안전 인프라 확충, 미세먼지 대응에도 3조5천억원을 투입키로 했다. 미세먼지 차단을 위해 60ha의 숲을 조성하며, 공립요양병원 치매전문병동을 3곳, 농어촌지역 보건의료기관을 2곳 추가 확충한다. 지하역사 환기설비 11곳과 도시바람길 숲 조성 1곳도 추가로 확대한다.

정부는 이 같은 생활SOC 예산이 조기 집행될 수 있도록 2019 회계연도 개시 전에 64%인 5조5천억원을 조기 배정키로 했다. 정부는 이를 통해 올해부터 지역 선정이나 관련 업체 선정 등에 들어갈 수 있어 사업 집행이 1개월여 빨라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기재부 관계자는 “국무조정실장을 단장으로 합동 생활SOC 추진단을 신설해 사업별 이행상황을 점검하고 복합사업을 발굴한다”며 “지역별 수급 현황을 분석해 향후 3년간 중장기 추진 계획을 수립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현장별 지급보증, 6월 19일 시행”
건설기계 1인사업자 산재 적용…최저임금 산입범위 확대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Oldies